두성북스

마르지 않는 문화의 샘, 도서출판 두성은 아날로그와 디지털의 감성적 원융을 이끌어 갑니다.

도서출판 두성은 고급지 유통 전문회사 두성종이(주)의 출판부문 자회사입니다. 2008년 출판법인을 설립하여 새로운 출판의 길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모회사인 두성종이(주)가 추구해온, 종이를 매개로 '한국 사회를 디자인하는' 길을 이어 예술-인문분야를 아우르는 출판활동을 시작합니다.
도서출판 두성을 출판과 매개하는 중요한 키워드는 소통입니다. 그 원천은 종이와 활자를 만들어오며, 사람과 사람 사이를 매개해온, 우리 선조들의 생각에 닿아 있습니다. 그 생각은 횡으로는 당대의 사람끼리의 소통이었고, 종으로는 그들과 우리를 잇는 시간을 초월한 소통이었습니다. 그 소통의 길에 도서출판 두성이 함께합니다.
두성종이(주)는 1982년 창립하여, 사반세기가 넘게 한국에 친환경 고급 종이를 알려온 기업입니다. 출판을 포함해 다양한 인쇄 영역에서 아날로그적인 감성이 빛나게 한 문화기반 기업입니다. 더불어 <세계의 포스터 100년전 (2002년, 세종문화회관)>, <세계 거장디자이너들의 캘린더전(2004년, 서울국제 디자인플라자) >, <리틀트리, 종이와 디자인전(고마가타 가츠미, 2008, 두성종이 서울페이퍼갤러리) > 같은 전시회를 통해 한국 사회의 예술적 바탕을 다지게 한 바 있습니다.

도서출판 두성의 새 브랜드 두베

두성북스는 디자인과 미술 분야를 포함한 시각문화 전반에 대한 품격 있는 책들을 내고 있습니다. 이제 도서출판 두성은 대중문화와 관련된 다양한 분야의 책들로 지평을 넓히고자 합니다. "입체도형 팝업 카드 만들기"가 그 첫 시도이며 앞으로는 여행기, 교육 교재 등 대중문화 관련 서적들을 두베의 이름으로 펴낼 것입니다. 두성은 북두칠성을 이름함이며 두베는 북두칠성의 첫 번째 별의 이름입니다. 두베를 통해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재미있는 책으로 더 많은 분들께 다가가도록 하겠습니다.

도서출판 두성 위치 안내